잿빛 구름 사이로: 전하는 詩

연인에게로 가는 길

헤르만 헷세의 세계로

김태봉 기자

작성 2020.03.22 09:25 수정 2020.03.26 21:38


우리에게는 너무나 익숙한 소설가이자 시인이랄 수 있어!

젊은 날의 추억을 그리워했고, 이성을 동경했으나,결코 부자유와 억압을 견디지 못했고,자유에의 원초적 인간 감성을 그리워하고 추구하였다.

Copyrights ⓒ 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