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합동대표단, 대이란 인도적 교역 재개 관련 미 재무부 국무부 협의

입력시간 : 2020-02-21 18:08:49 , 최종수정 : 2020-02-21 19:52:09, 김기영 기자

정부합동대표단*(수석대표: 홍진욱 외교부 아중동국장)은 2.20.(목) 미 재무부 해외자산통제실[OFAC] 브래드 스미스(Brad Smith) 부실장 및 미 국무부 이란 특별대표실 닉 스튜어트(Nick Stewart) 비서실장을 각각 면담하고, 대이란 인도적 교역 재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였다.
* 정부합동대표단은 외교부, 기재부, 금융위 등으로 구성
 
양측은 대이란 인도적 교역 재개 관련 2.17.-18. 간 우리 관계부처 실무대표단*의 이란 방문 협의 결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의약품 등 대이란 수출 재개를 위한 후속협의를 가속화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 외교부, 기재부 등으로 구성된 관계부처 실무대표단은 2.17.-18. 간 이란을 방문하여 인도적 교역 재개 방안 등 협의
 
이번 정부합동대표단의 방미는 2019.9월 이후 미국의 대이란 추가적 제재 부과 등으로 잠정 중단된 대이란 인도적 교역 재개 방안을 마련하는데 있어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평가된다.
 
정부는 작년 12월 윤강현 경제외교조정관을 수석대표로 하는 민관합동 대표단의 미국 방문, 11월 경제협력대표단의 이란 방문 등 미국, 이란 등 유관국들과 긴밀히 협의를 해왔으며, 이러한 협의를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Copyrights ⓒ 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