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장 위구르의 투쟁과 그늘

동투르키스탄의 비운

중국의 구금시설 '신장웨이우얼'

입력시간 : 2020-02-19 21:38:23 , 최종수정 : 2020-02-24 12:03:34, 김태봉 기자

신장 위구르 지역은 꽃과새 그리고 광활한 초원에 보랏빛 라벤더로 뒤덮인 가슴이 확트이고 숨막히는 아름다운 자연을 그대로 보존하고있는 지역이다.

 

우루무치 시내를 배경으로 위구르 여성이 부르는 청춘무곡은 그들의 비운과는 거리가 먼 듯 거리에서 경쾌하고 발랄하게 플래쉬 몹으로 그려지고 있다.한족과는 인종적으로 완전히 다른 투르크 민족으로 발랄한 모습이 투르크인들의 문화와 민족성을 보여주는 듯하다.

 

그런 위구르는 국제 사회가 경악할 정도로 중국 정부에의해 심한 탄압을 받고 있다.위구르인들은 실종가족 찾기에 나서서 다급한 나머지 중국기업이 세계를 상대로 빅데이터 수집을 위해 니놓은 TikTok까지 이용을 하고 있다.

 

중국은 위구르 지역에 백만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수용소를 운영하고있으며 이곳에 백만명 이상의 위구르인들이 수용되어있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해외 거주 위구르인들은 가족을 애타게 찾고있는 일이 일어나고 있다.

 

지금 위구르는 전통 생활 양식이 급격히 파괴되고 중국의 강압적 민족 동화정책에 의해 종교시설이 파괴되고 한족의 대거 이주 및 강제 동원이 이루어지고 있다.

 

일상의 생활은 심한 감시체계에서 곳곳에 안면인식 카메라가 작동되고있고 가는 곳곳 공안의 심한 검문검색이 이루어지고 있다.

 

또한 최근 위구르인들의 공동묘지를 파괴하고 이곳에 행복공원이란 놀이공원을 조성하는 일도 벌어지고 있다.

 

동투르키스탄 독립을 목표로 한 위구르인들은 소수민족 가운데 유일하게 무장투쟁을 하는 자치구이다. 또한 전세계 이슬람과 직간접적으로 연계되어있다.

이것이 중국이 위구르 자치구를 가장 심하게 탄압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최근 AP통신과 NYT 지 등은 구금시설 수용자 311명과 이들의 친인척 및 이웃 등 약 3천명의 개인정보가 담긴 문서를 입수해 공개했다. 문서에는 수용자와 주변 인물의 직업, 종교 활동 정도, 당국에 대한 협조 수준에 대한 평가 등이 담겨 있다. 이들 매체는 수집된 정보를 바탕으로 수용자의 출소 여부가 결정됐던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해당 문서에 등장하는 위구르족은 신장 남서부 타클라마칸 사막의 끝자락인 카라칵스(모위)현 출신이다. 수용자별로 분류된 자료에는 이름과 주소, 신분증 번호와 입소일 및 수용 장소 등 인적사항이 적혀 있다. 이어 가족과 출신 배경, 종교 활동과 구금 사유, 출소 여부에 대한 개인별 평가 내용 등이 기록돼 있다. 해당 문서는 외국에 망명 중인 위구르인 단체를 통해 공개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수용자의 구금 사유다. 문서 내용을 보면, 종교적으로 독실한 가정 출신이라는 이유,무슬림 전통에 따라 남성이 수염을 기르거나, 여성이 이슬람식 스카프를 머리에 두른 것도 구금 사유로 꼽혔다. 실제 한 남성 수용자 항목에는 “20113월부터 20147월까지 수염을 길렀다고 적혀 있다.

 

법적으로 허용된 3명보다 많은 자녀를 낳았다는 이유로 구금된 여성도 114명이나 됐고, 해외여행 경험이 없음에도 여권을 가지고 있거나, 외국 누리집에 자주 접속했다는 점도 구금의 빌미가 됐다.


지난 2003년부터 터키에서 살고 있는 로지니사 메메토리는 CNN 방송에 문서를 보면 신장에 남은 언니 2명이 모두 구금됐다. 생사라도 알고 싶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가족이나 이웃이 구금되면, 감시의 대상이 됐다. <뉴욕타임스>는 현지에서 오랜 기간 헌신적인 이슬람 종교지도자(이맘)로 활동했던 멤티민 에메르가 당국에 협조적이지 않다는 이유로 구금된 뒤, 아무런 혐의도 없는 그의 아들들도 구금됐다고 전했다. 에메르의 이웃에 살던 주민은 감시 대상에 이름을 올렸다.

 

그간 중국 당국은 신장웨이우얼에서 운영 중인 구금시설에 대해 극단주의와 테러를 막기 위한 직업 교육시설이라고 주장해 왔다.

 

사진으로 보는 신장 위구르

라벤더가 뒤덮인 신장 지역
<놀이공원 조성을 이유로 위구르인 무덤 파괴현장>
한족과 다른 경쾌하고 발랄한 위구르인 플래쉬몹
<해외 거주 위구르인들은 가족을 애타게 찾는 모습>




Copyrights ⓒ 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