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 지역관광 승부수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

새로운 스타일 여행상품 개발로 소비자들에게 각광

드라마 속 주인공, 실감형 여행의 박진감과 재미 극대화

입력시간 : 2020-01-21 12:03:09 , 최종수정 : 2020-01-21 12:03:09, 김태봉 기자
여행객들이 ‘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를 즐기기 위해 버스에 오르고 있다

대한국민 테마여행 10선 금강백제권역(부여·공주·익산·대전) 지역관광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는 지역 기반 여행업체인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대표 정광현)은 새해를 맞아 봄까지 이어지는 새로운 형태의 테마여행 프로그램 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를 제시해 화제가 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에서 지역 관광활성화와 사회적 가치 창출의 일환으로 운영하고 있는 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는 아트투어, 오딧세이투어, 로맨틱투어, 뮤지엄투어 등 네 가지 형태의 투어로 이루어져 있다.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 노재정 상임이사는 부여는 백제역사유적지구를 비롯한 풍부한 관광자원이 있다. 하지만 고령화와 인구 감소로 인해 지역상권과 관광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이다. 관광을 통해 지역 활성화를 위한 승부수를 띄울 특화된 관광 프로그램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테마버스프로그램이 만들어지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부여를 거점으로 공주, 익산, 대전을 연계하는 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프로그램은 일반 관광버스 여행패키지와 다르다. 각각의 패키지는 성인, 청소년, 어린이, 연인 등의 특화된 형태로 제공되어 여행객들에게 특별한 재미와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예를 들어 오딧세이투어는 참가자가 역사 속 주인공이 되어 역사를 재미있게 배워가는 미션 RPG 형태로 이루어져 있다. 역사 게임 속 주인공이 된 참가자는 팀별로 왕과 책사 등이 되어 불리한 조건 속에 있는 백제의 수도를 옮기는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이 외에도 시와 예술 감성을 배경으로 하는 아트투어’, 말캉하고 스윗한 감성을 함께 할 수 있는 로맨틱투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과 농촌마을 체험 등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뮤지엄투어등 매우 다채롭고 생동감 있는 여행 패키지들이 준비되어 있다.

30명 이상의 단체가 신청 가능하며 모두가 함께 하는 테마버스 여행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또한 프로그램 내의 게임이나 프로그램을 통해 문화 상품권을 선물로 받는 등의 즐거움도 느낄 수 있다. ‘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여행은 나랑홈페이지나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금강오딧세이 테마버스페이지를 통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현재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은 서울 등 외부 기업들 및 부여에 소재해 있는 지역의 사회적 기업들과 협업을 통해 발전을 도모하는 연결고리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조합 내부에서 여행상품을 담당하고 있는 임지선 기획실장은 무엇보다 지역 기반의 지속 가능한 관광과 여행을 통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 하는 것이 우선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 ‘테마버스와 같은 여행 상품의 운영을 통해 우리가 살고 있는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더욱더 새로운 시도를 해 나갈 생각이라고 각오를 말했다.

부여는 인구 6만에도 불구하고 이같은 노력들로 인해 관광객과 방문객들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은 다가오는 2020년을 부여지역의 관광활성화의 물꼬를 트는 해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민간의 이같은 노력들이 기업 간 컬래버레이션으로 이어져 전국적 로컬비즈니스의 대표적 사례를 만들 수 있을지 기대해 볼 일이다.

부여마을문화학교협동조합 개요

기획자, 예술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지역의 관광자원과 관광 문화를 이끌어 가는 지역 활성화형 문화 기업이다.

여행은나랑http://www.socialtrip.co.kr

Copyrights ⓒ 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