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으로의 회귀

사악으로부터의 탈출

의지 본능의 수행

사악의 인과 어찌할 것인가

입력시간 : 2019-05-23 23:52:51 , 최종수정 : 2019-05-27 23:05:59, 김태봉 기자



가난하고 무지한 것은

죄가 아니나

자랑할 일도 아니다.

 

가난은 성심으로 노력하여 

극복할 수 있고,


무지는 배우고 닦음으로 

해결할 수 있지만,

 

사악의 인과는 

부처도 어찌할 수 없다.

 

<사진:이 창덕님>

Copyrights ⓒ 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